“한국문화·음식 널리 알려요”

▶ 아시아 노스 페스티벌 , 내달 5일부터 5주간 아시아 노스 페스티벌을 준비하는 박로사 미주한인재단 워싱턴 회장(왼쪽)과 미셀 이 볼티모어·창원시 자매도시위원장.   볼티모어에 아시아 문화를 알리는 축제인 아시아 노스(Asia North) 페스티벌이 내달 5일(금)부터 6월 3일(토)까지 5주간 시내 찰스 노스와 스테이션 노스에서 펼쳐진다. 지난 2019년부터 연례행사로 치러지고 있는 아시아 노스 페스티벌에는 다수의 한인 예술가들이 참여하고 다양한 한식을 소개한다....

“차세대 위한 프로그램 개발 힘쓰겠다”

▶ 박로사 미주한인재단 회장 연임 박로사 회장(뒷줄 오른쪽서 네 번째)과 이사들이 한자리에 함께 하고 있다. 제 11대 미주한인재단 워싱턴 회장에 박로사 씨가 연임됐다. 회장 임기는 2년으로 2026년 2월까지. 미주한인재단은 28일 낮 애난데일 소재 한강식당에서 올해 이사회를 갖고 박로사 회장의 연임을 확정했다. 11대 회장에 연임된 박로사 씨는 “선배 회장님들의 유지를 잘 받들어 미주 한인의 날의 중요성을 더 많이 홍보함과 동시에 인턴십 프로그램 등 차세대를 위한 프로그램...